희망을 말하라

희망을 말하라.
될 수 있는 한 자주 떠벌려라.
희망을 글로 적어라.
가능한 한 또박 또박 반복해서 적어라.
희망을 선포하라.
혼자 우물우물 속삭이지 말고
만천하에 공표하라.
그것이 더 큰 성취의 파장을 일으킬 것이다.

– 차동엽 신부, ‘뿌리 깊은 희망’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