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과의 싸움

경쟁에는 좋은 경쟁과 나쁜 경쟁이 있다.
좋은 경쟁의 주체는 ‘자신’이다.
오로지 자신에게 충실하며
최선의 목표를 향해 전력 질주하는 경쟁이다.
반면 나쁜 경쟁의 주체는 ‘남’이다.
사사건건 남을 의식하고 남과 비교하며,
이기는 데 목표를 둔 경쟁이다.
인생이라는 마라톤의 참된 의미는
순위다툼이 아니라 자신과 싸워
자신의 역량을 최대한 발휘하는 데 있다.

강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