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경과 고난의 힘

새들은 바람이 가장 강하게 부는 날 집을 짓는다.
강한 바람에도 견딜 수 있는 튼튼한 집을 짓기 위해서다.
태풍이 불어와도 나뭇가지가 꺾였으면 꺾였지
새들의 집이 부서지지 않는 것은 바로 그런 까닭이다.
바람이 강하게 부는 날 지은 집은
강한 바람에도 무너지지 않지만,
바람이 불지 않은 날 지은 집은
약한 바람에도 허물어져 버린다.

-정호승 시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