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주는 친절과 사랑은 밑지는 적이 없다.

살아 보니까 내가 주는 친절과 사랑은
밑지는 적이 없다.
소중한 사람을 만나는 것은 1분이 걸리고
그와 사귀는 것은 한 시간이 걸리고
그를 사랑하게 되는 것은 하루가 걸리지만,
그를 잊어버리는 것은 일생이 걸린다는 말이 있다.
그러니 남의 마음속에 좋은 기억으로
남는 것만큼 보장된 투자는 없다.

– 장영희, ‘살아온 기적, 살아갈 기적’에서